복기왕, “자유한국당은 지방분권 개헌 국민과의 약속 지켜라”
복기왕, “자유한국당은 지방분권 개헌 국민과의 약속 지켜라”
  • 이은주 기자
  • 승인 2018.02.27 11: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치분권 개헌 촉구 1인 시위...충남도지사 후보 공동입장 발표 제안

 

더불어민주당 복기왕 충남도지사 예비후보가 양승조 의원과 박수현 예비후보에게 ‘지방선거와 개헌 국민투표 동시 실시 촉구를 위한 공동 입장 발표’를 제안했다. 

27일 온양온천역에서 자치분권 개헌을 촉구하는 1인 시위에 나선 복 예비후보는 “우리 당 소속 후보들이 공동 입장을 내고, 문재인 대통령과 당에 힘을 보태자”고 제안했다. 

복 예비후보는 “지난 대선에서 지방선거와 개헌 국민투표의 동시 실시를 여야 후보가 약속한 만큼 자유한국당은 정략적 이해관계에 얽매이지 말고 약속을 지켜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더욱이 안희정 지사가 주재한 지난 충남 지방정부회의에서도 제2국무회의 등을 포함한 자치입법, 자치행정, 자치재정, 자치복지 등 4대 자치권이 제시하며 지방 분권형 개헌을 촉구했다”며 “이번 자치분권 개헌은 우리 삶을 바꾸고 대한민국의 미래를 여는 중요한 시대적 과제로 우리가 먼저 나서야 한다”며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복 예비후보는 “당내 경선 과정에서 후보간 치열한 검증이 필요하지만, 우리는 협력해야 할 자랑스런 더불어민주당 후보”라며 경쟁과 더불어 상호 협력의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