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2018 전국동시지방선거 도지사
【도지사 예비후보】박수현 “고령화 심한 충남... 노인일자리 창출 최선”‘2018 노인일자리 사회활동 지원사업 발대식’ 참석해 비전 밝혀

더불어민주당 박수현 충남도지사 예비후보가 고령화가 심한 충남지역의 어르신들을 위해 노인일자리 창출에 적극 나서겠다고 밝혔다.

박 예비후보는 2일 계룡시민체육관에서 열린 ‘2018 노인일자리 사회활동 지원사업 발대식’에서 이같이 밝혔다.

박 예비후보는 이날 93세 어르신이 묻는 “도지사가 되면 뭘 할거냐?”라는 질문에 “노인일자리가 어르신들의 건강하고 활기찬 노후생활을 돕는 최고의 복지라고 생각한다”며 “어르신들이 당당하게 일할 수 있도록 노인일자리 창출로 어르신들의 행복을 돕겠다”고 말했다.

특히 박 예비후보는 젊은이들이 농촌을 떠나면서 충남의 고령화 속도가 빨라지고 있는 점에 예의주시, 정책자문단과 이에 대한 대책을 논의 중이다.

실제로 지난 1월 행정안전부가 발표한 ‘주민등록 인구통계’에 따르면 충남도는 65세 이상의 고령인구가 전체의 17.1%를 차지하는 ‘고령사회’인 것으로 나타났다.

<국제연합(UN)은 65세 이상 인구의 비율이 7% 이상인 경우 고령화사회, 14% 이상은 고령사회, 20% 이상은 초고령사회로 구분>

특히 서천(32.5%), 청양(31.8%), 부여(30.7%)군은 고령 인구가 30%를 넘었으며 예산(28.1%), 금산(27.8%), 태안(27.4%), 홍성(21.6%) 등 군 지역 모두 ‘초고령 사회’에 접어든 것으로 조사됐다.

이에 박 예비후보는 “노인 대부분이 연금으로 생활이 유지되지 않아 일자리를 찾을 수밖에 없다”며 “복지분야 정책자문단과 논의해 노인 일자리 대책 마련과 노인복지 향상을 위한 사회활동 지원사업 등을 강구하겠다”고 밝혔다.

이은주 기자  hjfocus365@daum.net

<저작권자 © 홍주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