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지사 예비후보】 박수현 "국민배심원단 결정에 승복할 것”
【충남도지사 예비후보】 박수현 "국민배심원단 결정에 승복할 것”
  • 이은주 기자
  • 승인 2018.03.13 23: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 논평 통해 밝혀...공정한 배심원단 구성 촉구

내연녀 공천 논란을 빚고 있는 박수현 충남도지사 예비후보가 더불어민주당 공직선거후보자검증위원회가 제안한 국민배심원단 결정에 따르겠다고 밝혔다.

박 예비후보는 13일, 논평을 내고 “지방선거를 앞두고 개인적 문제에 대한 논란으로 당과 국민, 충남도민, 지지자들께 심려를 끼친 점 진심으로 송구스럽다”고 전제한 뒤 “국민배심원단 검증에 출석해 조사에 성실히 응하고 그 결과에 승복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더불어민주당 공직선거후보자검증위원회는 공정하게 국민배심원단을 구성해 합리적 절차에 따라 정확한 조사가 이뤄지도록 해달라”고 촉구했다.

박 예비후보는 지난 지방선거에서 내연녀를 공주시의원에 특혜 공천했다는 의혹이 불거지면서 논란이 되고 있는 상황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