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2018 전국동시지방선거
【충남도지사 예비후보】 박수현 "국민배심원단 결정에 승복할 것”13일, 논평 통해 밝혀...공정한 배심원단 구성 촉구

내연녀 공천 논란을 빚고 있는 박수현 충남도지사 예비후보가 더불어민주당 공직선거후보자검증위원회가 제안한 국민배심원단 결정에 따르겠다고 밝혔다.

박 예비후보는 13일, 논평을 내고 “지방선거를 앞두고 개인적 문제에 대한 논란으로 당과 국민, 충남도민, 지지자들께 심려를 끼친 점 진심으로 송구스럽다”고 전제한 뒤 “국민배심원단 검증에 출석해 조사에 성실히 응하고 그 결과에 승복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더불어민주당 공직선거후보자검증위원회는 공정하게 국민배심원단을 구성해 합리적 절차에 따라 정확한 조사가 이뤄지도록 해달라”고 촉구했다.

박 예비후보는 지난 지방선거에서 내연녀를 공주시의원에 특혜 공천했다는 의혹이 불거지면서 논란이 되고 있는 상황이다.

이은주 기자  hjfocus365@daum.net

<저작권자 © 홍주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