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군, 알뜰살뜰 ‘못자리 수급은행’ 운영
홍성군, 알뜰살뜰 ‘못자리 수급은행’ 운영
  • 이은주 기자
  • 승인 2018.05.03 08: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 부족농가와 남는 농가 연계, 적기 영농실현

홍성군은 본격적인 모내기철을 맞아 오는 4일부터 모가 부족한 농가와 남는 농가를 연결하는‘못자리 수급은행’을 운영한다.

못자리 수급은행은 재배를 희망하는 벼 품종과 수량을 접수 받은 후 적절한 대상 농가를 서로 연결해 줌으로써 모가 부족했던 농가의 경우 모판을 재설치하는 시간과 노력을 줄여주고, 모가 남는 농가는 폐기하지 않고 활용함으로써 육묘비용을 건질 수 있도록 하여 적기 영농실현과 못자리 수급의 효율을 높일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또한 못자리 수급은행 운영기간 중 홍성군 농촌지도자회 및 4-H회에서는 공동과제포에 2만4천여 개 모판(새누리 및 삼광품종)을 설치하고 모 부족농가 및 고령 농가 중심으로 유상 공급할 예정이다.

모의 판매나 구입을 희망하는 농가는 홍성군 농업기술센터 작물환경팀(041-630-9117~9)으로 문의하면 되며, 군은 모내기 완료 시까지 못자리 수급은행을 운영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가뭄이 극심했던 작년 한 해 못자리 수급은행을 통해 모 부족농가 45농가에 9,337개의 모판을 연결하여 못자리 수급 효율을 높인 바 있다.”며 “벼 육묘가 한창인 이 시기에 예상치 못한 이상기상 등으로 못자리 실패가 있을 수 있기 때문에 적절한 온도 관리 및 생육 관리를 통해 튼튼한 육묘로 일 년 농사를 시작하셔야 한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