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내포신도시
K-water 충청현대화사업단 내포신도시 이전4일 개소식…물 현안 해소·사회적 가치 실현에 큰 역할 기대

충남도가 추진하는 지방상수도 현대화 사업을 총괄하는 K-water 충청현대화사업단이 내포신도시에 둥지를 틀고 본격적인 업무에 착수했다.

도는 4일 내포센텀시티에서 남궁영 도지사 권한대행과 K-water 관계자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K-water 충청현대화사업단 개소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K-water 충청현대화사업단은 지난 1월 조직개편 시 충청지역지사를 충청현대화사업단으로 명칭을 변경, 이번에 충북 청주에서 내포신도시로 이전했다.

지방상수도 현대화 사업은 노후 상수관망 정비 및 블록시스템 구축을 통한 유수율 제고를 목표로, 지난 2017년부터 2028년까지 도내 11개 시군에 추진된다.

K-water 충청현대화사업단은 단장 외 3개 센터, 60명으로 구성됐으며 앞으로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 △대산해수담수화사업 △충남 서부권 광역상수도 사업 등을 추진한다.

도는 이번 K-water 충청현대화사업단 내포 이전으로 물관리 효율화를 위한 광역-지방 통합운영방안 마련 등 도내 물 현안 해소와 사회적 가치 실현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남궁영 권한대행은 “충청현대화사업단 개소는 가뭄 등 물 문제 해결과 도민의 물 복지 실현의 새로운 전기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지방상수도 현대화 사업과 대산해수담수화 사업 등을 통해 도민의 행복과 지역발전을 도모할 것”이라고 말했다.

홍주포커스  webmaster@hjfocus.com

<저작권자 © 홍주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주포커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