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경제
충남 소방본부, 산악사고 대응력 높인다용봉산 병풍바위 일원서 소방헬기 동원 산악항공구조훈련

충남도 소방본부가 여름철 산악사고 증가에 대비해 소방헬기 동원 산악항공구조훈련을 실시하는 등 산악사고 대응력 향상에 나섰다.

24일 도 소방본부에 따르면, 올해 도내에서 발생한 산악사고는 총 105건으로 △실족추락 25건(23.8%) △일반조난 18건(17.1%) △개인질환 10건(9.5%) △기타 탈진 및 낙석 등으로 확인됐다.

시군별로는 공주시에서 가장 많은 27건의 산악사고가 발생했고 천안시(21건), 아산시(9건)가 뒤를 이었다.

실제 지난 달 31일 오후 1시 10분경 아산시 용화동 인근 남산에서 발목을 접질려 움직일 수가 없는 이모(52·여)씨를 출동한 구조대원에 의해 병원에 이송됐다.

또 지난 달 20일 오후 4시께는 공주시 계룡면 계룡산 관음봉 인근에서 갑자기 쥐가 나 움직일 수 없었던 엄모(59·여)씨를 소방헬기를 이용해 구조했다.

이에 도 소방본부는 지난 21일 매년 고립사고가 빈번하게 발생하는 용봉산 병풍바위 일원을 비롯해 홍주종합경기장 등에서 산악사고 대비 산악, 항공 합동 인명구조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훈련은 도 119광역기동단과 홍성소방서 인력 31명이 참가해 △산악사고 구조이론 △항공기 수송 및 레펠 훈련 △계곡 고립사고 구조 △암벽 등반 및 암벽 구조 △요구조자 들것 운반법 등을 집중 점검했다.

도 소방본부 관계자는 “본격적인 더위가 시작되는 6월에는 녹음이 짙은 산과 계곡을 찾는 산행인구가 크게 증가하는 시기”라며 “산행 시에는 자신의 체력에 맞지 않는 무리한 코스는 피하고 일몰 전 하산하도록 시간 계획을 세워야 한다”고 당부했다.

홍주포커스  webmaster@hjfocus.com

<저작권자 © 홍주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주포커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