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자치행정
역세권 도시개발사업, 충남도 도시계획위원회 심의 통과10일, 도시개발구역지정 및 개발계획 수립 고시

홍성군의 ‘지도’를 새롭게 작성하게 될 ‘홍성역세권 도시개발사업’이 마침내 본 궤도에 올라선다.

군은 홍성역세권 도시개발사업이 최근 충남도 도시계획위원회 심의를 통과, 8월 10일자로 ‘도시개발구역지정 및 개발계획 수립’을 고시한다고 밝혔다.

홍성역세권 도시개발은 서해선복선전철과 장항선 복선화, 내포신도시의 도시첨단산업단지와 홍성역간 연결도로 개통예정 등 홍성역 일원의 여건 변화에 발맞춰 추진하는 사업으로 사업 대상 부지는 홍성역 앞 홍성읍 대교·고암리 일원 15만 4483㎡이다.

용도별 면적은 주거용지 4만 1437㎡, 상업시설용지 2만 6693㎡, 복합업무시설용지 1878㎡, 공원과 광장, 주차장 등 도시기반시설용지는 8만 4475㎡이다.

사업은 오는 2021년까지 완료할 계획으로, 자세한 내용은 도 홈페이지 (www.chungnam.go.kr) 공고·고시를 참조하거나, 군 도시재생과(041-635-1941)에서 관련도서를 열람할 수 있다.

군 관계자는 “향후 실시계획 인가 등 행정 절차가 남아 있지만, 충남도청 관문 홍성역과 시외버스터미널이 위치해 교통 및 상업의 중심지역으로 급부상하여 지역경제가 활성화 될 수 있도록 사업추진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홍주포커스  webmaster@hjfocus.com

<저작권자 © 홍주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주포커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