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더불어 사는 세상 사람/삶
청소년에 희망의 밝은 빛 전하는 음악회 열린다아리랑 홍주 4일, 용봉산 아리랑 아트홀서...제2회 청소년 후원음악회 개최

문화예술단체 아리랑 홍주(회장 임대진)가 오는 4일, 오후 7시 용봉산 야외음악당 ‘아리랑 아트홀’에서 지역의 소외된 청소년들의 꿈을 응원하기 위한 ‘제2회 청소년 후원음악회‘를 개최한다.

그동안 지속적으로 지역의 명산인 용봉산을 찾는 등산객과 군민들에게 음악과 함께 편안한 쉼터를 제공하고 있는 아리랑 홍주 회원들은 이번 음악회를 통해 후원된 성금 전액을 지역 내 소외된 청소년들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후원음악회는 KBS 성우 박상경씨의 사회와 함께 지역청소년들이 출연하는 '독립영화상영‘을 시작으로 막을 올린다.

이어 특별초청으로 음악평론가 문일근씨의 해설과 함께 아르케 현악 4중주 연주, 테너 조철희씨가 무대에 올라 낭만적인 가을 밤 정취를 만끽하게 해줄 것으로 기대된다.

아리랑 홍주 회원들의 공연모습

이와 함께 오왕근의 ’직녀에게’, 전선희(영상), 락&룩(최승락 홍성예총 지회장외 1인)의 ‘사랑은 늘 도망가’외 1곡, 김수홍&김윤옥의 ‘한번쯤‘, 임대진외 3인의 ‘뒤늦은 후회‘ 등 아리랑 홍주 회원들이 추억의 가요를 감미로운 통기타 선율과 함께 들려줄 예정이다.

고무신 아트 공예품

특히, 음악회 중간 아리랑 홍주 사무장 백서이 씨가 고무신에 정성껏 수놓은 공예품을 관객에게 선물하는 깜짝 이벤트가 진행된다.

한편, 아리랑 홍주에서는 음악회에 참석한 분들에게 차와 음료를 제공해 음악회와 함께 깊어가는 가을 밤의 풍미를 더해줄 것으로 기대되며 다소 차가워진 날씨에 대비할 수 있는 옷차림으로 참석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은주 기자  hjfocus365@daum.net

<저작권자 © 홍주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