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
충남 최초 ‘국제단편영화제’ 그 화려한 막이 열린다...15일부터 17일까지 3일간홍주문화체육센터에서...정준호, 임성민 등 레드카펫과 김종서, 라붐 등 축하공연

한국영화인총연합회(회장 지상학)가 주최하고 홍성 국제단편영화제 추진위원회가 주관하는 제1회 홍성국제단편영화제가 오는 15일부터 17일까지 3일간 다채로운 행사와 함께 펼쳐질 예정이다.

15일 오후 6시 홍주문화체육센터에서 열리는 개막식에서는 정준호, 서신애, 정태우, 임성민, 전무송, 정혜선, 원기준 등 유명 배우 50여 명의 레드카펫과 김종서, 라붐, 임희숙 등 유명 가수의 축하공연이 진행되며 레이저쇼 등 다양한 볼거리와 함께 개막작인 ‘더 로얄리스트’가 상영된다.

16일 오후 6시에 열리는 가요제에서는 강진, 진미령, 유지나, 하동진 등 유명 가수의 멋진 노래로 가요제의 열기를 한층 더 뜨겁게 불태울 예정이다. 이어 17일 오후 6시에 열리는 시상식 및 폐막식에서는 김병찬, 최윤슬의 사회로 화려한 무대와 함께 수상의 영예를 거머쥔 총 12개의 작품의 시상식이 이어지며 폐막작으로 대상, 최우수작이 상영된다.

영화제 기간 동안 홍성CGV, 내포 메가박스에서 최종 선정된 영화 47편이 무료로 상영되며, 버스킹 공연과 오픈 토크쇼, VR 시연 및 영화장비 전시 등 다양한 행사 운영과 홍성한우 판매장 및 농특산품 홍보부스 운영으로 볼거리와 먹을거리 두 마리 토끼를 잡은 풍성한 대축제가 될 예정이다.

홍성 국제단편영화제 집행위원회 관계자는 “이번 영화제가 홍성만의 특색 있는 관광자원이 되어 홍성군을 세계에 알리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며 “많은 영화인들이 참여하는 국제적 규모의 축제로 성장할 수 있도록 준비에 만전을 기하겠다.”며 많은 사랑과 관심을 당부했다.

홍주포커스  webmaster@hjfocus.com

<저작권자 © 홍주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주포커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