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자치행정
죽도, 지역특화자원 개발 부문 최우수선정 대통령상 수상‘찾아가고 싶은 섬 죽도 가꾸기’ 사업 연계...관광개발, 주민 소득 창출 기여

홍성군의 유일한 유인도 죽도가 행정안전부 ‘2017년 특수상황지역 개발 사업’ 지역특화자원 개발 부문 최우수 사례로 선정돼 대통령상을 받는다.

이와 함께 서산시는 같은 사업 지역 인프라 개선 부문 장려 지역으로 선정돼 행안부장관상을, 보령시 녹도는 민간인 수범사례로 국무총리상을 수상한다.

25일 도에 따르면, 특수상황지역 개발은 특수한 지원 조치가 필요한 도서 등 낙후 지역을 대상으로 기초생활 기반 확충, 소득 증대, 경관 개선, 역량 강화 등을 추진하는 사업이다.

특수상황지역 개발 사업 완료를 앞두고 추진한 이번 선정은 각 지자체의 우수 사업 추진 사례를 발굴·공유하기 위해 진행했다.

홍성군은 역사와 문화, 자연 등 지역의 독특한 자원을 활용해 관광을 개발하고, 이를 주민 소득으로 연결한 점을 인정받으며 최우수 사례로 선정됐다.

군은 ‘찾아가고 싶은 섬 죽도 가꾸기’ 사업과 연계해 죽도의 아름다운 경관을 관광객 등이 쉽게 관람할 수 있도록 산책로를 설치했다.

이와 함께 포토존을 정비하고, 경제성 문제로 운항이 어렵던 도선을 민자로 취항시키며 관광객 유치를 확대했다.

이남재 도 해운항만과장은 “도는 앞으로도 특수상황지역 개발 사업을 내실 있게 추진하는 한편, 자체 신규 사업 발굴 등으로 도서민의 삶의 질을 개선하고, 관광 활성화를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는 등 섬별 특성에 맞는 성공 모델을 발굴토록 하겠다”고 말했다.

홍주포커스  webmaster@hjfocus.com

<저작권자 © 홍주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주포커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