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2018 전국동시지방선거
최선경 후보, 중앙당차원 지원 유세 이어져김진표, 이종걸 국회의원 홍성방문..."평화의 시대, 새로운 일꾼 만들어 내야"

더불어민주당 최선경 군수후보를 지원하기 위해 중앙당 차원의 지원이 이어지고 있다. 응원영상을 보내는가 하면 중앙당차원의 지원으로 국회의원들의 방문이 연일 이어지고 있는 것이다.

6일 오후 최선경 홍성군수 후보선거사무소를 찾은 김진표 국회의원(경기수원무)은 내포신도시에 혁신도시 추가지정에 문제에 대해 당론으로 추진할 것을 약속했다.

김 의원은 “혁신도시는 양승조 도지사후보가 의원시절에 대표 발의한 것으로 내포신도시를 계획대로 잘 발전시키기 위해서라도 필요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함께 배석한 박수현 전 청와대 대변인은 “가축 전염병 안전지대를 만드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 최선경 후보가 준비한 친환경축산기술연구소 사업이 잘 되길 바란다”며 “홍성은 김좌진 장군, 한용운 선사의 고향이다. 홍성의 역사와 문화를 발전시키기 위해서는 충남도와 중앙정부의 뒷받침이 있어야 한다. 최선경 후보의 선거공약인 통합물류센터, 문화발전 공약에 대해 지지한다”는 의사를 밝혔다.

같은 날 최선경 후보 선거사무소에 방문한 전 민주당원내대표 이종걸 국회의원(경기 안양시 만안구)은 “이번 선거는 평화의 시대, 새로운 일꾼을 만들어 내는 지방선거여야 한다. 최 후보를 통해 홍성의 변화를 이끌어 달라”고 당부했다.

독립운동가 우당 이회영 선생의 손자인 이 의원은 “현충일에 홍성에 온 것은 의미가 있다. 제 조부께서는 항일투쟁에 모든 것을 바친 분” 이라며 “최 후보 역시 척박한 홍성에서 항일운동을 하듯 노력한 분이다. 최 후보에게 힘을 드리기 위해 홍성을 방문했다”고 밝혔다.

이은주 기자  hjfocus365@daum.net

<저작권자 © 홍주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